故이건희 회장이 모은 ‘국보급’ 미술품 컬렉션이 공개되다.


21일, 국립중앙박물관과 국립현대미술관에서 개막하는 '이건희 컬렉션' 전시 첫날이었습니다. 컬렉션이 워낙 방대해, 고미술품은 국립중앙박물관에서, 현대미술은 국립현대미술관에서 나누어 전시하게 됐습니다. 두 전시회를 관람하기만 해도 청동기부터

3줄요약계속해서 읽기